청소년연극제, 사천 위로 날다!
상태바
청소년연극제, 사천 위로 날다!
  • 고해린 인턴기자
  • 승인 2019.06.04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3회 경남청소년연극제 11일~16일 사천서
청소년들의 고민과 현실 담은 6개 연극 공연
다채로운 부대행사 함께···지역 청소년 적극 참여
▲ 경남청소년연극제 포스터.

‘제23회 경남청소년연극제 in 사천’(운영위원장 이훈호, 집행위원장 이정훈)이 오는 11일(화)부터 16일(일)까지 6일간 사천문화원에서 열린다. <관련기사: “청소년이 만드는 연극제, 덩실덩실 즐겨보자”>

한국연극협회 경남지회가 주최, 한국연극협회 사천시지부가 주관하는 이번 연극제는 전국청소년연극제 경남 예선을 겸한 대회다. 이번 대회에는 경남지역 6개 학교 팀이 참가한다. 최우수상을 받는 팀은 경남 대표로 서울에서 열릴 전국청소년연극제 본선에 오른다.

이번 연극제는 ‘우리의 연극제 사천 위로 날다’라는 슬로건으로, 청소년들이 원하는 게 무엇인지 청소년들과 함께 찾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올해부터 사천시청소년수련관 청소년운영위원회 ‘온새미로’와 사천연극협회가 협력한 청소년기획단이 연극제 전반에 참여해 행사를 더욱 풍성하게 꾸민다.

▲ 경남청소년연극제 청소년기획단.

이번 연극제에서는 11일부터 15일 오후 6시30분, 16일 오후 3시30분부터 다양한 부대행사를 만나볼 수 있다. ‘N행시 짓기’ 외에도 다양한 이벤트가 마련돼 있다. 사천시 관내 학교 동아리에서 준비한 공연은 덤이다.

올해 연극제는 개성 있는 스토리와 다양한 메시지를 담은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11일 청소년의 우울증에 대한 김해 분성여고의 ‘낙화’ 공연을 시작으로 연극 공연의 막이 오른다. 

또한 청소년들의 눈에 비친 사회와 세상에 대한 작품도 눈에 띈다. 어른과 사회에 대한 청소년의 갈등을 다룬 김해여고의 ‘방황하는 별들’, 부조리한 세상과 청소년들의 존재 의미를 짚어보는 마산 태봉고 ‘햄스터 살인 사건’, 여성과 청소년 등 세상의 약자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통영 동원고 ‘낭독극 개구리들’이 있다. 이외에도 청소년들의 꿈과 성장을 다루는 거제고 ‘0과 10사이의 9’, 처형장을 배경으로 삶과 죽음에 대해 이야기하는 밀양 영화고 ‘지상 최후의 농담’이 무대에 오른다.  

별도의 개막식 없이 연극제가 진행되며, 16일(일) 오후 7시 폐막식과 시상식이 열린다. 연극 공연은 11일부터 15일까지 오후 7시, 16일은 오후 4시에 매일 한 작품이 무대에 오른다.

경남청소년연극제의 모든 공연 관람은 무료이며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극단 장자번덕(☎055-833-0619)으로 문의하면 된다.                               

▲ 경남청소년연극제 일정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