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 김현교 소장 취임
상태바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 김현교 소장 취임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1.07.15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 탄소흡수원 확대…안전한 해상공원 관리"
국립공원공단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장에 국립공원 본사 안전대책부장을 지낸 김현교 소장이 취임했다.(사진=국립공원공단)
국립공원공단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장에 국립공원 본사 안전대책부장을 지낸 김현교 소장이 취임했다.(사진=국립공원공단)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김현교(金賢敎) 국립공원공단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장이 최근 취임했다. 

김현교 소장은 경남 산청군 출신으로 1997년 국립공원공단에 입사해, 한려해상, 다도해해상 국립공원 등에서 다양한 해양공원 실무경험을 쌓았다. 본사 재난관리부장, 안전대책부장을 거쳐 초임 발령지였던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장으로 부임했다. 

김현교 소장은 “우리나라 최초의 해상국립공원인 한려해상국립공원의 해양생태 보전을 위해 노력하겠다. 해양 탄소흡수원 확대 노력 등으로 국립공원 탄소중립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 소장은  “탐방복지와 지역사회 가치증진으로 국민 누구나 자연이 주는 혜택과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 안전한 해상공원 관리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박승기 전 소장은 소백산 생태탐방원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