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학교’에서 알찬 여름방학 보냈어요
상태바
‘열린학교’에서 알찬 여름방학 보냈어요
  • 고해린 기자
  • 승인 2020.08.28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0기 희망이 자라는 열린학교 졸업식
제30기 희망이 자라는 열린학교 졸업식이 8월 28일 사천열린공간에서 열렸다.(사진=사천시)
제30기 희망이 자라는 열린학교 졸업식이 8월 28일 사천열린공간에서 열렸다.(사진=사천시)

[뉴스사천=고해린 기자] 제30기 희망이 자라는 열린학교 졸업식이 8월 28일 사천열린공간에서 열렸다.

열린학교는 방학 동안 장애학생들이 다양한 체험으로 알찬 방학을 보낼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이다. 제30기 열린학교는 8월 3일부터 28일까지 운영됐다. 이번 여름방학에는 18명의 장애 아동·청소년이 체육, 음악, 미술 등 예체능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이번 수업에는 10여 명의 특수교육 전공자와 학생봉사자들이 도움을 줬다.

이채정 ㈔느티나무경상남도장애인부모회 사천시지부장은 “이번 열린학교는 무더위와 코로나19로 야외활동을 제대로 하지 못했지만, 많은 봉사자들과 학부모님들 덕분에 교내에서 안전하게 물놀이와 프로그램을 운영했다”고 말했다.

한편, ㈔느티나무경상남도장애인부모회 사천시지부는 15년째 사천지역 초·중·고교 장애학생을 대상으로 열린학교를 운영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