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비축벼 매입검사에 대형포대 활용 확대
상태바
공공비축벼 매입검사에 대형포대 활용 확대
  • 조민제 인턴기자
  • 승인 2011.09.29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사 대기시간 단축·벼 매입 비용 절감

▲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사천사무소가 2011년산 공공비축벼 매입검사에 ‘대형포대(톤백)벼 검사’를 확대 추진한다. 뉴스사천 자료사진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사천사무소(소장 노판갑)가 2011년산 공공비축벼 매입검사에 대형포대(톤백)벼 검사를 713톤으로 '확대 추진' 한다.

2008년도 처음 도입된 ‘대형포대(톤백)벼 검사‘는 건조한 벼를 종전의 40kg포대에 담지 않고 800kg 대형포대에 담아 출하하는 방식으로 농민들의 40kg포대 벼 출하시 불편 해소, 검사 대기시간 단축, 벼 매입 비용 절감 등의 장점이 있다.

한편, 노판갑 소장은 “농가들이 대형포대 벼 출하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편리하게 벼를 출하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