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KAIST, 우주·미래 기술개발 ‘맞손’
상태바
KAI-KAIST, 우주·미래 기술개발 ‘맞손’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1.04.02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공우주기술연구센터 공동 설립
산학협력으로 신기술 개발‧사업화
한국항공우주산업㈜(KAI)과 한국과학기술원(KAIST)가 미래 기술 개발을 위한 산학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KAI)
한국항공우주산업㈜(KAI)과 한국과학기술원(KAIST)가 미래 기술 개발을 위한 산학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KAI)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한국항공우주산업㈜(KAI)과 한국과학기술원(KAIST)가 손을 잡고 미래기술 개발을 추진한다. 지난 3월 31일 KAI 안현호 사장과 KAIST 이광형 총장은 항공우주기술연구센터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에 따라, KAI와 KAIST는 우주·미래 비행체 기술관련 연구개발과 사업화를 함께 추진하는 한편, 먹거리 사업 발굴, 핵심기술 선점, 원천기술 확보에 공을 들일 계획이다.

우선 올해부터 2023년까지 위성 시스템 소프트웨어(SW), 우주·미래 비행체 기술개발 등의 공동 연구 과제를 단계적으로 수행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양 기관은 ‘KAI-KAIST 항공우주기술연구센터’를 KAIST 안보융합연구원에 설치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항공우주기술연구센터를 중심으로 학술, 기술정보,인력 교류 등 긴밀한 협력 활동을 강화할 방침이다.

KAI 안현호 사장은 “KAI가 확보한 비행체 관련 체계통합 핵심기술과 KAIST가 보유한 우주·미래 비행체와 위성 SW시스템 등 미래 신기술을 융합하여 한 단계 발전시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KAIST 이광형 총장은 “KAIST가 보유한 다양한 미래 기술을 바탕으로 KAI가 추진하는 우주·미래비행체 연구 뿐 아니라 국내 과학기술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