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대강괴물’에 엮인 남강댐용수증대”
상태바
“‘4대강괴물’에 엮인 남강댐용수증대”
  • 하병주 기자
  • 승인 2009.09.04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강댐사천시민행동, 9일 ‘4대강사업과 남강댐’ 주제 초청 강연
▲ 최병성 목사
‘남강댐 용수증대와 4대강죽이기 사업저지 사천시민행동연대’(줄여서 남강댐사천시민행동)가 오는 9일 강원도 영월의 ‘서강 지킴이’로 잘 알려진 최병성 목사를 불러 초청강연회를 연다.

이날 강연회에서 최 목사는 사천시민들의 생존권을 위협하는 남강댐용수증대와 비상방수로 추가설치계획이 정부의 ‘4대강 정비사업’으로부터 비롯되었음을 알릴 예정이다. 강연회는 이날 저녁7시, 벌리동에 있는 사천시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린다.

최 목사는 지난해 교보생명에서 주는 교보생명환경문화상 환경운동부문 대상을 받은 바 있고, 지금은 4대강사업 국민검증단에서 활동하고 있다.

남강댐사천시민행동은 이번 강연회를 통해 남강댐용수증대사업과 4대강 정비사업이 밀접한 연관성이 있음을 밝히면서 이들 두 사업을 본격적으로 저지시켜 나갈 계기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정부는 지난 8월14일 4대강사업 관련 환경영향평가서 초안을 공개한 뒤 공청회 등을 거치면서 의견을 접수하고 있다. 이를 통해 환경영향평가서를 확정하고 오는 10월께에는 본공사에 들어갈 계획을 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