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항공산단, 조성원가는 얼마?
상태바
경남항공산단, 조성원가는 얼마?
  • 하병주 기자
  • 승인 2011.03.24 18:26
  • 댓글 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도비 지원되면 진주사천 85만500원, 사천(향촌) 88만1000원

지난 23일 정만규 사천시장과 이방호 지방분권촉진위원장이 만난 자리에서 경남항공산단의 조성원가가 이슈로 떠올랐다. 사진은 23일 간담회 장면.
23일 정만규 사천시장과 이방호 지방분권촉진위원장이 만난 자리에서 경남항공산단의 조성원가가 주요 화두로 오른 바 있다.

이날 강상민 지역개발국장이 “조성원가 평균이 92만 원이고, 향촌지구는 96만 원 정도”라고 말하자 정 시장이 깜짝 놀라는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 이를 어떻게 해석해야 할까?

항공산단과 관련해 조성원가 정도는 충분히 공유됐을 법한 내용인데, 사천시의 수장인 정 시장이 모르고 있었다는 대목은 오히려 시민들이 더 놀랄 일이다.

반대로 정 시장이 그 만큼 부하직원들을 믿고 소신 있게 일처리 할 수 있도록 배려하고 있다고 볼 수도 있겠으니 대충 넘어 가자.

정 시장이 진짜 놀란 이유는 평균 조성원가보다 사천(향촌)지구 조성원가가 더 높게 나왔기 때문이 아닐까?

사천시가 당초 축동지역만 항공산단 지구계에 포함돼 있던 것을 향촌지역과 쪼개며 들었던 이유가 “축동지구는 조성원가가 너무 높다”는 것이었다. 그러면서 “향촌의 경우 지리적으로 떨어졌다는 약점은 있지만 조성원가가 훨씬 싸다”며 타당성을 제시한 바 있다.

그런데 결과적으로 진주사천지구보다 사천지구가 더 비싸다는 결과를 받아 안으니 놀랄 수밖에.

실제로 경남도는 경남항공산단에 국도비가 500억 원 정도 지원된다고 보면, 진주사천지구는 85만5000원, 사천지구는 88만1000원의 조성원가가 들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당연히 입주기업들이 부담하는 분양가는 이보다 더 올라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자의 자질 2011-03-27 21:42:38
저의 댓글에 대한 답변 감사합니다. 항상 객관적이고 지역발전을 위한 언론으로 이끌어 주시면 저희들도 항상 뉴스사천을 응원하겠습니다. 그리고 좋은 뉴스 항상 감사합니다.

방향 2011-03-25 21:41:17
부산,김해,양산,창원,진주등 대형공단을 중심으로 공단이 점진적으로 확장되고 있는데 요즈음은 지자체별로 공단을 많이 개발하고 있어서 모두 성공이 가능하지않고 대형공단을 중심으로 밀집화경향이 갈수록 심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향후 산업의 부침에 따라 일부대형 공단 및 주변부 공단의 경우 공동화도 초래될 거라고 봅니다. 삼천포지역의 방향을 공단으로 바꾼다면 상당히 대형이 되어야하고 국내굴지의 대기업이 유치되어 중소기업이 주변으로 따라올 수 있는 확장성이 있어야합니다. 사천지역에서 더이상 발전이 없는 것은 KAI의 사업확장성이 떨어지기 때문인데 축동.진주 항공국가산단도 진주에 영향을 주지 사천까지는 크게 영향을 주지않을 것 같고, 사천중앙에 1~2개 대기업이 더 유치되어야 산업단지의 구심점도 생기고 용현신도시도 성공하고 그영향이 삼천포로 뻗칠거라고 봅니다.이부분에서 삼천포는 분명히 한계는 있어보입니다

삼천포 2011-03-25 14:20:08
방향님은 삼천포분이 아니셔서 잘 모르시겠지만 삼천포에는 주거 하는 인구 자체가 줄어 듭니다. 삼천포 식당 가보셨나요? 대부분 폐업 직전입니다. 첫째로 삼천포 지역에 직장인이 없습니다. 오직 발전소 다니는 사람들 뿐이죠. 관광만 주장하시는 분들은 그럼 남해가 딱 좋겠네요.. 가끔식 바람쐬러 다녀가기 좋은곳 그러나 실제로 그곳에서 살아라 하면 안사는 저는 그런거 싫습니다.. 동지역의 주민이 늘어나는 것을 바라는겁니다.

하병주 2011-03-25 13:55:31
답이 늦어서 죄송합니다. 그렇잖아도 사천 축동과 향촌을 비교하기 위해서 경남도 항공산단 담당자에게 관련 자료를 요청했습니다만 최종 용역결과가 아직 안나왔기 때문에 공개할 수 없다는 답변을 들었구요. 다만 기사에 언급된 부분만 구두로 설명해 줬습니다. 다시 한 번 축동과 향촌을 구분해 알려달라니까.. 자료에는 그렇게 조성원가를 구분하고 있지 않다는 군요. 즉 진주사천지구와 사천지구를 두 지구로만 구분돼 있다는 설명이었습니다.
참고로 연구용역 중간에 언급되기로는 축동이 최고 119만원부터 90만원대 초반까지 나온 것으로 압니다. 진주 정촌도 90만원대 초반. 마지막 지구계가 어떻게 선을 그어 정리됐는지는 알수 없음.

방향 2011-03-25 10:13:28
삼천포지역 발전은 첫째, 어시장 및 관광부문 활성화가 되어야하고
둘째, 항만기능이 활성화가 되어야하고
셌째, 항만주변 도시미관이 쾌적 및 문화적이어야하고(통영참조)
넷째, 삼천포로 접근성(도로 및 선박)이 뚫려야하고
다섯째, 진주.사천지역 경제가 잘되어야 그곳 사람들이 어시장에 사람이 몰릴 것이고
여러가지 다른 중요한 요소가 많은데 공단은 좀 생뚱 맞지않나요? 공단을 한다면 훨씬더 커져야한다고 봅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