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공중조기경보통제기 성능개량 참여
상태바
KAI 공중조기경보통제기 성능개량 참여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1.08.02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잉사와 180여 억 원 규모 계약 체결
피아식별장치와 전술데이터링크 장착 등
공군의 E-737 공중조기경보통제기(AEW&C) 비행 모습.(사진=KAI)
공군의 E-737 공중조기경보통제기(AEW&C) 비행 모습.(사진=KAI)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한국항공우주산업㈜(이하 KAI)이 공군의 E-737 공중조기경보통제기(AEW&C) 성능개량 사업에 참여한다.

KAI는 대한민국 공군의 E-737 공중조기경보통제기 성능개량 사업 주관사인 보잉사로부터 180여억 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7월 28일 밝혔다. 계약기간은 2025년 6월까지다.

공중조기경보통제기 성능개량 사업은 성능이 향상된 피아식별장비(IFF)와 전술데이터링크(Link-16) 등을 장착하는 사업으로 KAI는 항공기 개조, 기능점검, 비행시험 지원 등의 업무에 참여한다.

KAI는 지난 2006년 보잉사와 공중조기경보통제기 사업에 참여해 최신형 다기능 전자식 위상배열 레이더와 전자장비 등의 조립 및 개조·장착작업을 수행한 바 있다. KAI는 보잉사로부터 가격·기술 경쟁력뿐만 아니라 사업이행 능력도 인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한편, KAI는 자회사인 한국항공서비스(KAEMS)를 통해 민·군수 MRO 역량을 확대하고 있다. KAEMS는 코로나19로 항공산업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사업확장을 통한 매출증가,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지난 27일 ‘2021년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에 선정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