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포발전본부, 태양광발전소 건설
상태바
삼천포발전본부, 태양광발전소 건설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7.04.07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탄재 매립장 유휴부지 활용

한국남동발전이 삼천포발전본부 회처리장(석탄재 매립장)에 태양광발전소를 건설했다.

남동발전은 4일 고성군 삼천포발전본부 제1회처리장에서 장재원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김학도 산업부 에너지자원실장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천포 제1회처리장 10MWp 태양광 발전소 준공기념’ 행사를 열었다.

석탄재 매립이 끝난 165,000㎡에 지어진 10MWp급 태양광 발전소는 연간 15GWh의 전력을 생산할 수 있는 설비규모로 약 4,500가구에서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이번 사업은 유휴부지 활용을 통한 신재생에너지 활성화를 위해 남동발전과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 경상남도 등의 협업으로 추진됐다.

남동발전 관계자는 “전국 석탄화력발전소의 회처리장으로 사업을 확대 적용할 수 있는 법적 근거를 마련했다“며 ”동시에 신재생 에너지 발전설비 보급확산을 통한 약 10조원 규모(태양광발전소 700MW기준)의 대단위 투자를 이끌어 낼수 있는 발판도 마련했다“고 말했다.

▲ 삼천포발전본부 태양광발전소 준공식 모습.(사진=한국남동발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