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혼 다문화가족부부 위한 ‘행복마중’ 프로젝트
상태바
신혼 다문화가족부부 위한 ‘행복마중’ 프로젝트
  • 김희숙 기자
  • 승인 2014.07.24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부부역량강화 프로그램 1기 수료...8월 중 2기 모집

▲ 사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신혼기 다문화가족을 대상으로 ‘다문화가족의 기능과 관계회복 프로그램–행복마중’ 프로젝트를 운영해 오고 있다. 지난 22일에는 상반기 일정인 1기 수료식을 가지고 2기 운영을 준비 중에 있다.(사진제공=다문화가족센터)
사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김분자)가 지역내 신혼기 다문화가족 부부를 대상으로 ‘다문화가족의 기능과 관계회복 프로그램–행복마중’ 프로젝트를 지난 5월부터 진행해 오고 있다.

이 프로젝트는 결혼 초기 다문화가족들이 겪고 있는 다양한 문제들을 미리 예측하고 이를 가족 스스로가 해결할 수 있도록 가족역량을 강화해 주기 위한 목적으로 기획되었으며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후원하고 있다.

이 사업은 신혼기 다문화가족 부부들에게 상호문화이해교육, 자조모임 및 친밀감 증진 프로그램, 집단상담 프로그램 등을 지원하며 1, 2기로 나눠 연 2회 진행된다.

1기는 가족관계척도검사와 개별상담 등을 통해 선정된 5쌍의 신혼기 다문화가족 부부가 참여했다. 지난 6월 10일 경남대학교 이수정교수님의 ‘다문화사회와 상호이해교육’이라는 강의를 시작으로 진주교대 다문화체험교육센터 방문, 집단상담, 부부데이트, 커플댄스, 나들이, 자조모임 등 총10회기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지난 7월 22일에는 1기 수료식이 열렸다. 이날 수료식에는 참여부부 5쌍이 전원 참석하였고, 이중 4쌍의 부부가 80%이상 참석자에게 수여되는 수료증을 받았다.

김분자센터장은 수료식에서 “다문화가족의 해체문제가 큰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상황 속에서 우리 지역 초기 다문화가족 부부들이 이런 좋은 프로그램을 통해 건강하고 행복하게 정착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하반기 프로그램은 8월 중에 참여할 부부 모집 및 선정을 거쳐 9월부터 2기 ‘행복마중’ 프로젝트를 다시 시작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