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중 유동원 교장 새 시집 출간
상태바
사천중 유동원 교장 새 시집 출간
  • 심애향 기자
  • 승인 2013.11.28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작품 엮어…<산머루가 익어갈 때>
▲ 사천중 유동원 교장.

가을은
맨발로 걸어오는
겨울을 위해
바삭바삭 마른 나뭇잎으로 땅바닥을 덮는다.
-‘가을이 떠나려하네’ 中

8일 사천중학교 유동원 교장이 새 시집을 냈다. 유 교장은 2006년 8월에 첫 시집 <함께 할 수 있어 좋았던 것들> 출간 이후 지난 해 9월까지 총 6권을 펴냈다. 이번에 펴낸 시집 <산머루가 익어갈 때>는 지난 6권의 시집에 실었던 작품들 중 선별해 다시 한권으로 묶어낸 것.

그는 서문에서 “삶이 많이 고달프고 힘겨우실 때 가끔씩 이 책을 꺼내 읽으시면서 흐트러진 마음을 다잡아 새롭게 시작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작은 도움이라도 됐으면 참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유 교장은 1975년 경남 합천 쌍백중학교에서 첫 교사생활을 시작해 39년 동안 지켜왔던 교직을 내년에 퇴직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