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현면민의 화합과 안녕을 기원하며'
상태바
'용현면민의 화합과 안녕을 기원하며'
  • 김희숙 기자
  • 승인 2012.03.02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제18회 안점산 봉화문화제 열려

▲ 오는 3일 오전 11시 안점산 봉수대에서 제18회 안점산 봉화문화제가 열린다. 뉴스사천 자료사진
안점산 봉화문화제 추진위원회(위원장 강형정)가 오는 3일 오전 11시에 사천시 용현면 신복리 소재 안점산 봉화대에서 제18회 안점산 봉화문화제를 개최한다.

용현면민의 자발적 참여로 진행되는 안점산 봉화문화제는 통일염원과 용현면민의 화합과 안녕을 기원하는 행사다.  이날 문화제 행사 후에는 봉화대 주변 자연정화 활동도 함께 펼칠 계획이다.

안점산은 해발 310미터의 나지막한 산이지만 남으로는 각산, 북으로는 진주의 망진산 봉수와 소통한 봉수대를 지녔다. 안점산 봉수대는 고려 때 만들어졌으며, 조선시대(1422년)에는 봉수군 25명이 중무장하고 지켰다는 기록이 전해진다.

일제침탈에 의해 유적지가 폐허로 방치됐다가 1993년 사천문화원에서 봉수대 5기와 성곽을 복원했다. 1997년 12월 경남기념물 제175호로 지정됐다.

이 봉화제는 1995년 8월 15일부터 통일기원 전국 봉화제 추진본부에서 주최한 ‘통일염원 봉화올리기’ 행사의 일환으로 시작해 지금에 이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