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들어 최악 황사
상태바
올해 들어 최악 황사
  • 하병주 기자
  • 승인 2011.05.02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들어 가장 짙은 황사가 이틀째 기승을 부리고 있다. 기상청은 사천을 비롯해 경남전역에 황사주의보를 발효했으며, 2일 오전9시 현재 진주지역 미세먼지 농도는 408㎍/㎥라고 밝혔다. 황사는 오늘 오후 늦게 물러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사진은 1일 오후4시께 사천시 정동면 예수리 성황당산성(경상남도기념물 제132호)에서 사천읍과 사천일반산업단지를 내려다 본 모습이다.

▲ 짙은 황사로 사천읍 전경이 뿌옇다.
▲ 성황당산성에서 바라본 사천강. 평소에는 잘 보이던 KAI2공장이 건물형체만 흐릿하다.
▲ 성황당산성에서 바라본 사천제2일반산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