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품소개]18일 자살에 관하여·김해 번작이
상태바
[작품소개]18일 자살에 관하여·김해 번작이
  • 뉴스사천
  • 승인 2010.03.17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강백 작·조증윤 연출·18일 오후 7시 30분

극단 번작이.
작품 줄거리

‘유경화’는 자살을 소재로 여러 편의 소설들을 발표하였고, 여러 남자와의 복잡한 동거생활을 해왔으며, 그런 관계가 파경으로 끝날 때마다 자살을 시도했던, 밥 먹듯이 자살하는 인물이다.
어느 날, 그와 전혀 상반된 이미지인 ‘남지인’의 집에 들린다.
또 자살을 시도한 것이다! 또, 남자 문제인 것이다.
그러려니 보는 ‘남지인’은 라디오 방송국 프로듀서이다.
어느 날, ‘남지인’의 ‘자살상담’이라는 흥미로운 발상으로 인해 방송국 제작부장이 ‘유경화’를 보자고 한다.
첫 만남은 이루어지고, 결국 ‘자살상담’이라는 라디오 프로그램의 한자리를 맡게 되는데.......


연출의 변

2006년 기준, 보건복지가족부와 OECD에 따르면, 우리나라의 자살사망률은 인구 10만명당 21.5명으로, OECD 평균인 11.2명의 두배에 달한다고 합니다. OECD 국가 중 자살률 1위라고 한다.
자살동기로는 염세ㆍ비관이 46.5%(31,002명)로 가장 높았고, 병고 22.4%(14,906), 치정ㆍ실연ㆍ부정 8.3%(5,524), 정신이상 6.4%(4,225), 가정불화 6.2%(4,130), 빈곤 4.5%(3,019) 사업실패 3.0%(2,018), 낙망 2.7%(1,830) 순입니다.

자살..
내 첫사랑이 나와 헤어졌을 때 쓰던 수법이다.
손목 절단과 도로에 뛰어들기!
도로에 뛰어 들기 전, 차디찬 비바람 속 사이로 보이던 그녀의 눈빛을 잊을 수 없다.
그리고, 너무 무서워서 받아들일 수 없었다.
그리고..
그녀는 단란한 가정을 꾸리고 아름답게 잘 살고 있다.
이불 속에서도 말할 수 없던 이 진실을 <자살에 관하여>라는 작품을 비로소.
마음 약한 나는 용기내어 후련하게 보련다.

사고뭉치인 저를 받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