곤명면 완사역 일대 '물빛정원'으로 재탄생
상태바
곤명면 완사역 일대 '물빛정원'으로 재탄생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2.10.25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년 낙동강수계관리기금서 18억 원 확보
피크닉장, 음악분수대, 풋살장, 특산물 판매장 설치
사천시가 곤명면 곤명생태학습장체험장과 완사역 일원에 '물빛정원'을 만든다.(사진=사천시)
사천시가 곤명면 곤명생태학습장체험장과 완사역 일원에 '물빛정원'을 만든다.(사진=사천시)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사천시가 곤명면 곤명생태학습장체험장과 완사역 일원에 '물빛정원'을 만든다.

시는 2023년 낙동강수계관리기금 특별지원 공모에 '물빛정원' 조성 계획을 지원한 결과, 최우수사업 선정됐다. 이에 18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2024년과 2025년도에는 공모사업을 재응모해 32억 원의 사업비를 추가로 확보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곤명면 신흥리 1002번지 일원에 기존 자연이용시설 곤명생태학습체험장을 기반으로 물빛여가공원(풋살장)을 조성하고, 완사역을 활용한 물빛마당(홍보관, 전시실, 특산물 판매장,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할 예정이다. 

완사역 주변 녹지와 완사배수지를 이용한 물빛정원(피크닉장, 음악분수대)도 꾸민다. 시는 편의시설 외에도 완사배수지 입구에 정화용 수초를 재배하고, 폭기시설을 설치해 상수원 녹조현상을 완화시킬 예정이다. 

시는 앞으로 2025년까지 1만8862㎡규모의 물빛정원 조성해 완사천 생태탐방로(1.28km), 친환경 자전거도로(2.18km)와 시너지 효과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시 환경보호과는 "완사역-다솔사-와인갤러리 등 주변 관광인프라를 기반으로 습지생태관광지로 조성해 완사역 역세권 활성화를 모색할 예정"이라며 "상수원관리지역 지정으로 개발사업에서 소외·낙후된 지역의 숙원사업 해소하고 지역주민들이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