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을 나는 자동차, 실력을 겨루다’
상태바
‘하늘을 나는 자동차, 실력을 겨루다’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2.10.25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국제 PAV 경연대회 사천서 열려
15개 팀 참가…건국대 KU:AR 팀 대상 
‘2022 국제 PAV(Personal Air Vehicle, 미래형 개인 비행체) 기술 경연대회’가 경남테크노파크 주관으로 지난 21일과 22일 이틀동안 사천시 소재 아론비행선박 사업장 일원에서 열렸다.(사진=경남도)
‘2022 국제 PAV(Personal Air Vehicle, 미래형 개인 비행체) 기술 경연대회’가 경남테크노파크 주관으로 지난 21일과 22일 이틀동안 사천시 소재 아론비행선박 사업장 일원에서 열렸다.(사진=경남도)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2022 국제 PAV(Personal Air Vehicle, 미래형 개인 비행체) 기술 경연대회’가 경남테크노파크 주관으로 지난 21일과 22일 이틀동안 사천시 소재 아론비행선박 사업장 일원에서 열렸다. 

‘국제 PAV 기술 경연대회’는 경남도가 지난 2010년부터 친환경 에너지를 활용한 소형항공기와 무인항공기 개발을 촉진하고 항공산업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매년 개최하고 있다.
 
올해 대회는 총 15개 팀이 신청해 심사를 통해 최종 8개 참가팀(국내 7팀·해외 1팀)이 본선에 진출했다. 지난 21일 최종 학술심사와 기체심사, 22일 지상·공중 운용 심사를 통해 올해의 수상팀을 가렸다.

올해 영예의 대상은 건국대 ‘KU:AR’이 차지했다. 이어 금상에 마산대 ‘Fly UAV’, 은상에 경운대 Volante, 동상에 미르피아 RC(밀양), TP 특별상에 AerocarX(미국), KAI 특별상은 건국대 팀이 받았다.
 
대회 시상은 오는 27일 ‘2022 UAM(K-PAV) 국제 컨퍼런스’에서 대상을 비롯한 4개 팀에 총 90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될 예정이다. 

한편, 경남도는 오는 27일 한국토지공사 대강당에서 이번 대회와 연계해 ‘2022 UAM(K-PAV) 국제 컨퍼런스’를 연다. 이날 UAM 산업동향과 개발방향에 대해 국내·외 연사들의 발표 및 토론이 있을 예정이다. PAV 경연대회의 수상작을 직접 만나볼 수 있는 별도의 전시 공간도 마련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