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규모 복합 해양사고 대응 어떻게?
상태바
대규모 복합 해양사고 대응 어떻게?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2.06.29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천해경, 삼천포 신항서 민관 합동 종합방제훈련
사천해양경찰서(서장 옥창묵)와 유관기관들이 6월 29일 삼천포 신항 일원에서 대규모 해양오염사고에 대비한 민관 합동 해상방제훈련를 펼쳤다.(사진=사천해경)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사천해양경찰서(서장 옥창묵)와 유관기관들이 6월 29일 삼천포 신항 일원에서 대규모 해양오염사고에 대비한 민관 합동 해상방제훈련를 펼쳤다.

이날 훈련은 1만톤급 화물선과 70톤급 어선이 충돌하여 어선은 화재 발생, 화물선은 연료유(B/C) 탱크파공으로 연료유 일부가 유출되는 상황을 가정한 복합 해양사고 대응 훈련으로 진행댔다.

훈련에는 해양경찰, 경상남도, 사천시, 해양환경공단,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 해양자율방제대 등 12개 기관 단·업체 100여명과 선박 14척이 동원됐다.

훈련참가기관들은 오일펜스 설치, 유회수기 가동 등 해상 방제훈련은 물론, 화재진압(인명구조)과 파공부위 긴급봉쇄, 유류이적 등 배출방지 조치 등을 숙달했다.

옥창묵 사천해양경찰서장은 “개서 이후 첫 방제훈련으로 대규모 해양오염 상황에 대비해 긴밀한 민관 협력체제를 점검하고, 숙달했다”며 “실제 사고 발생 시 보유자원을 공동 활용하여 신속한 방제조치로 해양오염 피해 방지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