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0대 윤석열 대통령 당선자 공약 살펴보니…
상태바
제20대 윤석열 대통령 당선자 공약 살펴보니…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2.03.15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공우주청 사천 유치’ 공약은 수차례 의지 밝혀
항공MRO 집중육성 공약은 인천MRO와 충돌 숙제   
남강댐 치수능력사업 피해대책·무지갯빛 탐방로 ‘눈길’
제20대 대한민국 대통령에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가 당선됐다. 사진은 지난 3월 3일 사천 유세에서 항공우주청 사천 유치 공약을 발표한 뒤 항공기 모형을 들고 포즈를 취하는 장면.(사진=국민의힘) 
제20대 대한민국 대통령에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가 당선됐다. 사진은 지난 3월 3일 사천 유세에서 항공우주청 사천 유치 공약을 발표한 뒤 항공기 모형을 들고 포즈를 취하는 장면.(사진=국민의힘)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제20대 대통령선거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당선됐다. 이에 사천과 관련된 공약 실현 여부에 지역민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 

윤석열 당선자는 지난 3월 3일 삼천포대교공원 집중유세에서 남해안관광벨트 활성화와 항공우주청 사천 유치를 약속했다. 사천 유세 당시 윤석열 후보는 “이 멋진 남해와 여수 그리고 사천에 이르는 관광벨트를 세계적으로 명소로 만들겠다”며 “우리나라 우주항공의 중심지인 한국항공우주산업(KAI)가 있는 이 사천에 항공우주청을 설치해서 이 지역이 항공우주의 요람이 되도록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우리 국가 안보에 가장 중요한 부분이 항공우주 분야”라며 “민간경제에도 대단히 중요하다. 이 사천 일대에 항공우주산업의 거대한 생태계가 들어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중앙정부 재정 투자만 가지고 사천지역 항공우주산업의 거대한 생태계를 조성하기에는 부족하다”며 “외국투자도 많이 들어와야 한다. 선진국과 마찬가지로 정의와 자유, 창의를 존중하는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의 확고한 틀을 갖추어야 더 발전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국민의힘 경남도 광역 공약으로는 △차세대 한국형 원전산업 육성 △항공우주산업 클러스터 조성 △ 진해신항 조기 착공 △주력산업 구조 고도화·첨단산업 육성 △광역교통망 확충 △디지털 신산업 육성 △공공의료망 확충·고부가가치 농어업 육성 등을 언급했다. 

국민의힘에 따르면, 사천시 공약으로는 △항공 MRO산업 집중 육성 △삼천포 무지갯빛 생태탐방로 조성 △사천 항공산업대교 조속 건설 △남강댐 치수능력 증대사업 피해대책 마련 △남해고속도로 사천IC~ 곤양IC 구간 확장 추진 등을 강조했다.

항공MRO 육성 공약의 경우 사천과 인천 모두 공약에 포함돼 있어 지자체간 충돌 가능성도 있다. 윤석열 당선자는 지난 1월 인천을 방문한 자리에서 “영종을 세계 최고의 공항에 걸맞는 최첨단 항공정비(MRO) 단지를 조성하여 공항경제권을 완성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사천시 공약에서도 항공MRO산업 집중 육성 내용이 포함돼 있다. 항공MRO 관련 갈등을 어떻게 조율하고 풀어갈지 큰 관심거리다. 


‘무지갯빛 탐방로’ 사업은 삼천포 실안에서 출발해 저도-마도-신도-늑도-초양도를 거쳐 대방 대교공원으로 연결하는 탐방로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그동안 사천시와 한려해상국립공원은 무지갯빛 탐방로 조성을 위해 함께 노력해왔다. 환경부 그린뉴딜 사업으로 사업을 추진할 가능성도 열려 있다. 

사천 항공산업대교 건설 사업은 사천시의 숙원사업 중 하나로 곤양면 검정리~사남면 방지리를 잇는 교량 가설 사업을 말한다. 전체 사업비 규모는 492억 원으로, 연장 776미터, 폭 12미터의 교량을 2027년까지 건설하는 것이 목표다. 올해 상반기 실시설계가 마무리되며, 올해 투입되는 국비는 46억 원이다. 순차적인 사업 예산 확보가 관건이다. 

국민의힘 사천선거대책위원회는 남강댐 치수능력 증대사업 피해대책 마련이 대선 공약에 포함돼 있다고 강조했다. 남강댐 치수능력 증대사업은 극한홍수 상황을 대비해 남강댐 유입량을 기존 1만5800㎥/s에서 2만771㎥/s로 설정하고, 최대 방류능력 역시 7000㎥/s에서 1만4106㎥/s로 늘리는 사업이다. 사천만 방향 제수문을 기존 12문에서 16문으로 늘리고,남강 본류 쪽으로 터널형태의 보조여수로를 설치하는 것이 목표다. 그동안 국가차원의 구체적인 피해 조사와 실질적 보상책 마련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이어져 왔다. 남강댐 방류 문제와 관련해 정부 차원의 해법이 어떻게 마련될 지 큰 관심거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