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과 고려 현종의 인연, 창작 뮤지컬로 만난다
상태바
사천과 고려 현종의 인연, 창작 뮤지컬로 만난다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1.08.18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무백희극 ‘사주천년의 꿈’ 22일 오후 4시 시문화예술회관
사천시민 연극교실 '연극, 우리를 잇다' 1기 작품발표회 성격
고려 현종의 일대기 다뤄…시민과 전문배우가 함께 무대 올려
사천문화재단(대표이사 강의태)이 전문배우와 시민배우가 함께 하는 가무백희극 ‘사주천년의 꿈’ 공연을 22일 오후 3시 사천시문화예술회관 무대에 올린다. 사진은 시민배우 연습 모습. (사진=극단 장자번덕)
사천문화재단(대표이사 강의태)이 전문배우와 시민배우가 함께 하는 가무백희극 ‘사주천년의 꿈’ 공연을 22일 오후 3시 사천시문화예술회관 무대에 올린다. 사진은 시민배우 연습 모습. (사진=극단 장자번덕)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사천문화재단(대표이사 강의태)이 전문배우와 시민배우가 함께 하는 가무백희극 ‘사주천년의 꿈’ 공연을 22일 오후 4시 사천시문화예술회관 무대에 올린다. ‘가무백희극’이란, 우리네 춤과 노래, 전통연희가 함께 하는 공연으로, 뮤지컬 성격의 연극 공연이다.

이번 공연은 사천시의 지역문화역사콘텐츠인 ‘고려 현종’을 주제로 지역민들과 함께 창작한 사천시 지역브랜드 공연예술콘텐츠다.

사천문화재단은 2021년 문화예술회관 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6월 시민배우를 모집했다. 이번 작품은 지역의 전문예술단체인 한국연극협회 사천시지부와 극단 장자번덕과 협력해 만들었다.

가무백희극 ‘사주천년의 꿈’이 22일 오후 3시 사천시문화예술회관 무대에 오른다. 사진은 시민배우 연습 모습. (사진=극단 장자번덕)
가무백희극 ‘사주천년의 꿈’이 22일 오후 3시 사천시문화예술회관 무대에 오른다. 사진은 시민배우 연습 모습. (사진=극단 장자번덕)

가무백희극 '사주천년의 꿈'은 ‘십이지신이 들려주는 현종이야기’로서 재담꾼이자 연희꾼인 산신령이 십이지신들과 함께 산과 바다를 넘나들며 한 판 신명나게 노는 형식으로 꾸며졌다. 공연은 십이지신은 이 동네 산이 왜 와룡산인지, 와룡산에선 누가 무슨 사연을 품고 살았는지 이야기를 들려주며 시작한다.

이 작품은 고려 현종의 어머니 헌정왕후와 왕욱의 만남부터 사랑, 태몽, 출산, 어미의 죽음, 아비의 유배, 아비를 찾아 떠나는 길, 사수현에서 보낸 유년시절, 천추태후의 칼날을 피해 살아남아 고려 8대왕이 되는 과정, 귀주대첩의 대승, 현종시절의 태평성대의 일대기를 그리고 있다.

배우들은 우리 고유의 가무악과 인형, 탈놀이 등으로 풀어내며 고려 현종의 이야기 속에 우리가 살아온 이야기를 풀고 노래를 짓고, 춤을 춘다. 이를 통해, 우리와 내일을 축원하며, 현종을 키운 사천의 풍패지향을 노래한다.

사천문화재단(대표이사 강의태)이 전문배우와 시민배우가 함께 하는 가무백희극 ‘사주천년의 꿈’ 공연을 22일 오후 3시 사천시문화예술회관 무대에 올린다. 사진은 시민배우 연습 모습. (사진=극단 장자번덕)
사천문화재단(대표이사 강의태)이 전문배우와 시민배우가 함께 하는 가무백희극 ‘사주천년의 꿈’ 공연을 22일 오후 3시 사천시문화예술회관 무대에 올린다. 사진은 시민배우 연습 모습. (사진=극단 장자번덕)

사천문화재단 관계자는 “지역민들과 함께 지역의 문화자원을 활용한 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들을 앞으로도 꾸준히 기획할 것”이라며 “지역민들의 지역문화적 자긍심을 확보하고 애향심을 고취할 수 있는 우리만의 고유한 문화예술콘텐츠를 개발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8세 이상 관람이 가능하다.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필히 사전에 예약을 해야 관람이 가능하며 예약은 전화(사천문화재단 : 055-832-9706)로만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