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 나들이] 그리움에 물들다
상태바
[카메라 나들이] 그리움에 물들다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1.01.19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사천만 해안도로 주변에 포토존을 겸한 아기자기한 조형물들이 하나 둘 늘고 있다. 남양동 대포마을 선창 끝에는 최병수 작가의 ‘그리움이 물들면...’이라는 작품이 최근 설치됐다. 이 작품은 설치미술가 최병수 작가가 만든 것으로 아름다운 노을과 푸른 바다, 수평선과 조화를 꾀했다. 시는 해안도로 주변으로 시민과 관광객의 관심을 끌만한 조형물과 포토존을 늘려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 뉴스사천에서는 독자들이 자유롭게 사진을 투고할 수 있는 <카메라나들이>란을 운영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사진을 투고 받아 지역의 아름다운 풍경, 재미난 일상, 소소한 삶의 이야기, 이웃과 나누고픈 다양한 사진을 보내주시면 좋겠습니다. 간단한 사진 설명과 함께 사진을 into@news4000.com으로 보내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