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인천국제공항 ‘항공MRO’ 추진 반대
상태바
경남도, 인천국제공항 ‘항공MRO’ 추진 반대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0.07.29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종원 부지사 주재 ‘경남 항공MRO 기업간담회’ 가져
“인천국제공항공사법 개정은 국가균형발전에 어긋나”
기업 현장 애로사항 청취…KAMES 공장동 등 방문 
경남도가 7월 28일 경남TP 항공우주센터에서 ‘경남 항공MRO기업 간담회’를 열고, 인천국제공항사 항공MRO 사업 추진에 대한 반대 의사를 분명히 했다.
경남도가 7월 28일 경남TP 항공우주센터에서 ‘경남 항공MRO기업 간담회’를 열고, 인천국제공항사 항공MRO 사업 추진에 대한 반대 의사를 분명히 했다.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경남도가 인천국제공항공사 ‘항공MRO 사업’ 추진과 관련해, 반대 입장을 분명히 밝혔다.

도는 7월 28일 경남TP 항공우주센터에서 ‘경남 항공MRO기업 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간담회는 박종원 경제부지사를 비롯한 박정열 경남도의회 문화복지위원장, 사천시, 한국항공우주산업(이하 KAI),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국항공서비스(이하 KAEMS) 등 항공MRO 관련 주요기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박종원 경제부지사는 “인천국제공항공사가 항공MRO 사업을 추진할 경우, 사업의 중복으로 경남 사천지역 KAEMS의 경쟁력 약화와 지역 기반 산업 붕괴 가능성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국내 항공MRO 산업은 아직 초기 단계로, 정부가 지정한 항공MRO 사업자가 본 궤도에 오르기까지는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다며, “항공MRO 사업은 기본적으로 민간 사업영역이며, 해당법을 개정하는 것은 ‘인천국제공항공사’ 설립 목적에도 맞지 않고 MRO사업에 대한 중복투자 및 국가균형발전에도 어긋난다”고 지적했다.
그는 “중앙부처와 지역 국회의원 등을 방문해 설득하는 등 이를 막기 위해 다방면으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자리에 함께한 박정열 도의회 문화복지위원장은 “얼마 전 코로나19로 인한 항공산업 위기 때문에 한 자리에 모였는데, 인천국제공항공사 항공MRO 추진 문제까지 덮쳐 설상가상”이라며 “도의회에서도 대정부 건의안을 채택해 반대입장을 분명히 했다. 인천의 국회의원들은 문재인 정부의 정책기조와 함께 하지 않는 것 같다. 인천 항공MRO 현실화되면 지역 경제에 큰 타격이다. 슬기롭게 극복될 수 있도록 여기 있는 분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자리에 함께한 항공제조기업들과 KAI, KAMES 등은 업계의 어려움을 경남도에 전달했다. 박 부지사는 이날 ’항공MRO 현장’을 확인하기 위해 KAMES 공장동을 방문해 기업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기도 했다.

도는 앞으로 항공MRO 업체의 도장 능력 확보를 위해 도장 행거동과 교육용 센터를 구축해 민·군수 항공기 정비 및 도장 수요에 대한 대응 기반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노후 여객기를 화물기로 개조하기 위한 핵심기술과 민항기 도장 공정 효율화 및 부품정비를 위한 기술개발로 ‘경남의 항공MRO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경남도는 맞춤형 인력 양성지원을 위한 애프터마켓 교육과정 개설과 항공 정비·설계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경남항공우주 전문훈련원을 설립·운영해 ‘항공MRO 인력양성시스템 기반’ 구축도 포함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남 사천시는 2017년 12월 국토교통부로부터 항공MRO 산업의 최적 입지로 평가 받아 사천 소재 KAI가 사업자로 지정됐다. 사천시와 경남도는 2016년부터 사천시 용당리 일원 14만9628㎡에 1500억 원을 투입, ‘용당 일반산업단지(1~2단계)’를 조성하고 있으며, 2022년부터는 항공MRO 능력 다각화와 군용기 정비를 위해 ‘항공MRO 전용 산업단지(3단계)’를 확대할 계획이다. 

2018년 7월에는 KAEMS가 설립되어(자본금 1350억), 2019년 2월 초도 정비 항공기(B737) 입고를 시작으로 그 해에 21대(B737)를 수주했으며, 올해에도 6월까지 27대(B737)를 수주하는 성과를 이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