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목련의 손짓이 전하는 위로
상태바
[포토] 목련의 손짓이 전하는 위로
  • 이용호 시민기자
  • 승인 2020.03.24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사천=이용호 시민기자] 코로나19로 움츠린 세상 너머로 봄은 어김없이 오고 있습니다.

산수유 지는 자리에 새하얀 목련이 천사처럼 찾아왔습니다. 아픔없는 청아한 삶을 갈망하며 바이러스와 사투를 벌이고 있는 작금의 우리에게 한가닥 희망인듯 다소곳이 미소띄우는 목련의 손짓이 위무해주는 포근한 봄입니다. 어여 꽃처럼 모두의 봄이 달고 찰지게 다가오길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