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려해상, 야생동물 밀렵 집중단속
상태바
한려해상, 야생동물 밀렵 집중단속
  • 오선미 기자
  • 승인 2020.02.25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공원공단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가 야생동물 밀렵·밀거래 집중단속과 불법엽구 수거활동을 펼치고 있다.
국립공원공단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가 야생동물 밀렵·밀거래 집중단속과 불법엽구 수거활동을 펼치고 있다.

[뉴스사천=오선미 기자] 국립공원공단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소장 박승기)가 야생동물 밀렵·밀거래 집중단속과 불법엽구 수거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18일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는 공원구역 내에서 불법 엽구 3점 및 쓰레기 5.5kg을 수거했다.

한편, 야생동물을 밀렵하다 적발될 경우 최대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 원 이상 5000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멸종위기야생생물 포획·채취 등 위반행위는 최대 500만원, 불법엽구 신고는 5000원에서 7만 원의 포상금이 지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