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신축 건물 상량식 가져
상태바
KAI 신축 건물 상량식 가져
  • 강무성 기자
  • 승인 2019.06.11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12월 사무동과 회전익동 준공
▲ KAI 신축본관의 대들보 상량을 준비하고 있는 내빈(사진=KAI)

한국항공우주산업(이하 KAI)이 3일 사천 본사에서 신축 건물의 상량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KAI 김조원 사장을 비롯하여 여상규 국회의원, 송도근 사천시장 등 주요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KAI는 2018년 4월 사무동과 회전익동의 신축 투자를 결정하고 작년 12월 착공하여 올해 12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무동은 860여 명이 근무할 수 있는 지하 1층, 지상 6층 건물로 400석 규모의 대강당 등 최신식 시설을 갖추며, KAI의 신규 본관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12000평 규모의 회전익동은 수리온, 소형무장·민수헬기(LAH·LCH) 등 회전익 개발과 생산부문 전용시설로 건립된다.  

김조원 사장은 기념사에서 “신축건물은 글로벌 경쟁력의 원천이 될 것”이라며 “KAI의 발전뿐만 아니라 인구 20만명을 넘어 30만 명 이상의 강소도시 사천을 만드는 데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