곤양 응취루, 이순신 장군상 제막식 가져
상태바
곤양 응취루, 이순신 장군상 제막식 가져
  • 고해린 인턴기자
  • 승인 2019.06.05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곤명중 동상 이전 설치
충무공 업적‧애국정신 기려
▲ 6월 3일 응취루에서 열린 이순신 장군상 제막식.(사진=희망곤양회)

곤양면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숙균)가 6월 3일 곤양면 성내공원 응취루에서 ‘이순신 장군상 제막식’ 행사를 가졌다. 곤양면민을 비롯해 70여 명이 참석한 제막식은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경과보고, 내빈 인사말씀, 제막식 순으로 진행됐다.

5백만 원 가량을 들여 설치한 이순신 장군상은 본디 곤명중학교에 있던 것으로, 철거에 놓인 동상을 다시 보수하고 운반해 이전한 것이다. 희망곤양회가 작년 12월부터 설치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동상 설치를 도맡았다.

▲ 응취루 앞에 설치된 이순신 장군상.(사진=희망곤양회)

응취루는 임진왜란 당시 충무공 이순신 장군이 남해 전황을 살피기 위해 초계를 떠나 7월 22일 유숙했던 장소로, 조선 세종 12년(1430년)에 완공된 곤양읍성 객사의 문루였다. 원래 곤양초등학교 내에 소재했으나, 1963년에 철거되고 이를 현 위치에 복원했다.

행사를 주최한 차경선 희망곤양회 회장은 “이순신 장군상 설치로 곤양면민들이 충무공의 업적과 애국정신을 기리고, 지역사회의 화합을 도모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