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대 창업공방 새롭게 문 열어
상태바
경상대 창업공방 새롭게 문 열어
  • 강무성 기자
  • 승인 2019.02.27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 강의실, 3D 프린터, 드론 실습기기 갖춰
경상대학교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단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갈 창의 인재 육성을 위한 ‘GNU LINC+ 창의공간(메이커 스페이스)’을 18일 문을 열었다.(사진=경상대학교)

경상대학교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단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갈 창의 인재 육성을 위한 ‘GNU LINC+ 창의공간(메이커 스페이스)’을 18일 개소했다.

LINC+ 창의공간(메이커 스페이스)은 혁신적 분위기와 시설을 갖춘 혁신 강의실, 3D 프린터, 아두이노 실습, 드론 실습 기기 등을 교육할 수 있는 4IR 창의 강의실 및 창의적 아이디어 발굴과 실습을 위한 창업공방으로 구성되어 있다.

메이커 스페이스는 지난해 공사가 완료되어 활용되고 있는 학생들의 회의와 학습, 전시공간인 LINC+ 라운지, LINC+ 아이디어팩토리 등의 창의공간지원계획의 일환으로 구축됐다. LINC+ 사업단은 올해도 LINC+ 창의공간 시설보완 및 창업교육시설 리모델링 등을 계속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정종일 연구부총장은 “이번에 개소한 창의공간이 창의교육, 혁신 공간으로 거듭남과 동시에 경상대 재학생이 최신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한 기술을 만끽할 수 있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