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에서 본 사천] 각산봉수(화)대
상태바
[하늘에서 본 사천] 각산봉수(화)대
  • 하병주 기자
  • 승인 2018.09.19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엎드린 용의 뿔처럼 생겼다 하여 이름지어진 각산(角山). 그 꼭대기(408m)에 낮에는 연기를, 밤에는 불빛을 이용해 신호를 알리던 봉수(화)대가 있다. 남해 대방산, 고성 사량도에서 신호를 받아 사천 용현면 안점산, 고성 하일면 우산 봉수로 전달한 각산봉수대는 탁 트인 전망만큼이나 풍광도 아름답다. 전국 최초로 봉수군 막사가 복원되고 사천바다케이블카까지 이어져 찾는 이가 부쩍 늘었다. 경상남도 문화재자료 제96호다. (글=하병주, 촬영=유병철)

※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 받았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