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대교 인근 해상 8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상태바
사천대교 인근 해상 8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 강무성 기자
  • 승인 2018.07.02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영해양경찰서(서장 신동삼)는 6월 29일 오후 2시35분께 사천대교 인근 해상에서 한 80대 여성의 시신을 인양해 사망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통영해경에 따르면, 지난 6월 29일 오후 2시경 사천시 대포마을 인근 사천대교 인근 해상에서 사람으로 보이는 물체가 엎드려진 상태로 떠 있는 것을 행인이 발견해 112에 신고했다. 이에 사천경찰서 경유 통영해경으로 이첩됐다.

통영해경은 현장에 즉각 출동해 변사자를 인양했다. 지문조사 결과, 변사자 신원은 사천 거주 80대 여성 A씨로 확인됐다. A씨는 지난 27일 집을 나선 뒤 돌아오지 않아 사천경찰서에 신고됐다. A씨는 27일 택시를 타고 사천대교 인근까지 온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 관계자는 “주변 관계자 및 인근 CCTV를 통해 사고 당일 행적 등 정확한 사망원인을 조사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