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에서 본 사천] 안점산 봉수대
상태바
[하늘에서 본 사천] 안점산 봉수대
  • 하병주 기자
  • 승인 2018.06.12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낮에는 연기를, 밤에는 불빛을 이용해 신호를 알리는 고대 통신수단을 봉수(봉화)라 하고, 연대를 쌓은 그장소를 봉수대라 부른다. 용현면 신복리와 사남면 화전리의 경계에 있으면서 와룡산 줄기 끝자락에 위치한 안점산봉수대는 세종 4년(1422년)에 태어났다. 남쪽으로는 각산 봉수와 마주 응답하고 북쪽으로는 진주의 망진산 봉수와 서로 마주보며 응답했다. 봉수망의 종점은 서울 남산(목멱산)에 있었다. 경상남도 지정기념물 제175호다. (글=하병주, 촬영=유병철)

※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 받았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