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남면 연천마을 '화재 없는 안전마을’ 지정
상태바
사남면 연천마을 '화재 없는 안전마을’ 지정
  • 김경은 인턴기자
  • 승인 2016.06.27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천마을 주민들이 사천소방서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사천 소방서)

[뉴스사천=김경은 인턴기자] 사천소방서(서장 장택이)가 사천시 사남면 우천리 연천마을을‘화재 없는 안전마을’로 지정했다. 기념식은 지난 24일 연천마을회관 앞에서 열렸다.

소방서는 최근 3년간 화재가 없고 소방관서로부터 일정거리 이상 떨어진 마을을 '화재없는 안전마을'로 선정해 관리하고 있다.

사천소방서는 이날 연천마을 최덕현 이장을 명예소방관으로 위촉하고, 단독경보형 감지기와 분말소화기를 전 가구에 보급했다. 이와 함께 한국전기안전공사 경남서부지사와 엠마우스 요양병원에서 주택전기안전점검, 한방의료 봉사 서비스를 펼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