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보 아이콘 '강기갑-조국' "야권연대 서둘러야"
상태바
진보 아이콘 '강기갑-조국' "야권연대 서둘러야"
  • 하병주 기자
  • 승인 2012.02.19 18:21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 "교수직 던져서라도 역할" 당부.. 조 "연대촉진기구 만들 것"

▲ 강기갑 의원과 조국 교수가 18일 만나 야권연대 방안을 서둘러 마련해야 한다는데 뜻을 같이했다.
진보세력의 두 아이콘인 강기갑 의원과 조국 교수가 사천에서 만나 4.11총선에서 야권연대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강 의원은 조 교수에게 “교수직을 던지는 한이 있더라도 중요한 역할을 해 달라”고 당부했고, 이에 조 교수는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조국 교수는 18일 오후2시 남해자치분권연대가 주최한 초청특강에서 ‘영남이 변해야 대한민국이 변한다’는 주제로 강연한 뒤 오후5시께 강기갑 의원사무실을 찾았다. 두 사람은 평소 행사장 등에서 여러 차례 인사를 나눴으나 두 사람만의 공식 만남은 이번이 처음이다.

강 의원의 초청으로 이뤄진 이번 만남에서 이야기 주제는 ‘야권연대’였다. 강 의원은 김두관 경남지사가 민주통합당에 입당한 얘기부터 꺼냈다.

“김 지사가 (민주통합당)입당보다는 야권 전체 중심을 잡고 역할을 해줬으면 했는데, 아쉽다. 그런 점에서 박원순 서울시장이 민주당 입당을 유보한 것은 높게 평가할만하다. 조 교수님도 어느 쪽에 기울지 않고 중심을 잡아줘서 고맙다. 끝까지 정당 바깥에서 야권연대를 조율해주시라.”

▲ 두 사람의 만남은 18일 오후 5시께 경남 사천의 강 의원 사무실에서 이뤄졌다.
이에 조 교수는 “공천심사위원장을 맡거나 당적을 갖게 되면 한쪽에 너무 힘이 쏠리지 않을까 걱정스러웠다”며, 자신이 민주통합당 공천심사위원장을 맡지 않은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야권연대를 위해 어떤 역할이든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현재의 상황이 그리 녹록치 않음을 염려했다.

“야당들이 야권연대와 관련한 수임기구를 만들어 창구를 단일화 해줘야 하는데, 그러지 못하고 있다. 특히 민주당의 경우 그 역할을 맡을 사람이 마땅치 않아 보인다. 누구든 야권연대를 위한 역할을 맡겠다고 나서는 순간 ‘그럼 너부터 양보해라’ 이렇게 나올까봐 부담스러워 하는 것 같다.”

“정치협상테이블이 만들어질 경우 사회라도 맡겠다”고 밝힌 조 교수는 “가장 좋은 것은 전체 선거구를 놓고 전면적 협상이지만, 이것이 여의치 않으면 부분이라도 협의점을 찾아야 한다”며 방법론을 제시했다.

▲ 강 의원은 조 교수에게 야권연대를 위해 중요한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고, 이에 조 교수는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이에 강 의원은 “경선방안이라도 합리적으로 만드는 것이 차선책”이라며 덧붙였다. 강 의원은 “민심은 6.2지방선거보다 훨씬 더 정치권에 변화를 요구하고 있다. 이럴 때 제대로 된 변화를 보여주지 않으면 야권에 먼저 철퇴를 가할 게 빤한데, 심각성을 느끼지 못하고 있다”며, 더딘 야권연대 움직임을 걱정했다.

강 의원과 조 교수는 “정당별로 공천문제가 결정되고 나면 야권연대는 더욱 어려워진다”는 데 공감했다. 따라서 “공천이 확정되기 전에 연대 방안이 결정돼야 한다”고 한 목소리를 냈다.

이와 관련해 조 교수는 “곧 재야 시민사회단체를 중심으로 야권연대촉진기구를 만들어 불씨를 지펴보겠다”고 밝혔다.

20분 남짓 이어진 두 사람의 대화 대부분은 야권연대에 관한 것이었다. 그 외 농촌선거구가 줄어들 위기에 처한 ‘선거구 획정’ 문제와 관련해서도 짧은 대화가 오갔다. 조 교수는 30분 남짓 머문 뒤 부산으로 떠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역쉬~ 2012-02-22 21:26:01
음.. 역쉬 강기갑은 전국구군요^^*&
강기갑과 조국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진보아이콘이죠^^*

사천사랑 2012-02-21 17:02:42
저는 다른동네에서 꽤 오래 살다가 사천으로 이사 온 사람입니다. 우리지역에 강의원님이 계셔서 자랑스럽습니다. 이번 총선 꼭 승리하시길!

정동면 2012-02-20 22:33:08
저는 서울 살지만 부모님이 사천에 살고 계십니다. 전 통합진보당은 아니지만 진보정당 당원이구요. 지난 선거에는 강기갑의원을 적극 지지하고 부모님께 투표꼭하시라고 전화도 많이 했지만 이번엔 별로 그렇게 하고 싶지 않습니다. 왜냐면 현재 통합진보당은 진보도 아니고 뭔지 잘 모르겠습니다. 미니전당인 통합진보당이 당 내부만 패권으로 시끄럽고 진보라면 그러면 안됩니다. 예전 민주노동당원이었던것이 부끄러워집니다.

아줌씨 2012-02-20 22:06:28
저도 힘 보탤께요 야권연대로 승리하세요 야권승리는 우리아이들의 미래입니다

사천사람 2012-02-20 12:31:42
다시 나라먹게 만들지말고 꼭 야권연대해야합니다. 그리고 강의원님이 무슨 진보욕먹였나요? 이런분들 10분만 있어면 좋겠다고 생각하는데..저도 딴나라당 지지자는 아니며 쭉딴나라당은안찍을것이며 야권연대만하면 무조건으로 찍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