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대, 한국무용계 최초 '아시아전통무용단' 창단
상태바
경상대, 한국무용계 최초 '아시아전통무용단' 창단
  • 조민제 인턴기자
  • 승인 2011.12.13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인 무용전공자로 구성.. 17일 부산국악원에서 창단기념 공연

▲ 중국 내 소수민족 춤인 교화단(좌)와 마사여가(우) 공연 장면(사진제공: 경상대학교)
경상대학교(총장 권순기) 민속무용학과가 한국무용계에서 최초로 중국유학생(대학원·학부생)들로 구성된 ‘아시아전통무용단’을 창단하고, 오는 17일 국립부산국악원에서 창단기념 공연을 연다.

‘아시아전통무용단’은 경상대학교 내 아시아춤문화연구소에서 중국 내 다양한 소수민족의 전통춤을 확인하고 발전에 시키고자, 경상대학교 내 중국인 무용전공자들로 구성해 만들어 졌다.

이번 창단된 ‘아시아전통무용단’은 오는 17일 오후7시 국립부산국악원 소극장(예지당)에서 창단기념 공연을 연다. 이번 공연에서 ‘아시아전통무용단’은 중국 내 다양한 소수민족들의 춤 문화를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은 소녀 열여덟, 깃털을 든 소녀, 고향의 소리 등 총 12무대로 꾸며진다.

김미숙 아시아춤문화연구소 소장은 “아시아전통무용단 창단을 통해 아시아춤에 대한 학술교류가 활발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